문화 > 문화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리산 명품 '산청딸기' 맛보러 오세요
 
이은경   기사입력  2019/12/06 [10:57]

 14~15일 동의보감촌
800여 농가 연간 1000억원 소득

▲     © 국민정책평가신문

 2017~2019년 3년 연속 대한민국 대표브랜드로 선정된 지리산 자락 '산청딸기'를 맛보고 즐길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된다.
경남 산청군과 산청군딸기연합회는 14, 15일 금서면 동의보감촌에서 ‘2019 산청명품딸기 홍보행사’를 한다.
 
이재근 산청군수, 이만규 군의회 의장, 박우범 경남도의원, 산청군딸기연합회 회원과 지역 농업인들이 참여할 예정이다.

딸기연합회와 군은 주말을 맞아 동의보감촌을 찾는 소비자들에게 산청 딸기의 우수성을 알리는 한편 지역농가의 화합을 꾀하기 위해 이번 홍보전을 마련했다.

행사장에서는 딸기 시식회와 딸기 빨리먹기 대회, 딸기 예쁘게 담기 대회 등 산청딸기의 맛과 향을 직접 맛보고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체험 행사가 진행된다. 초대가수의 축하공연도 함께 개최된다. 

농산물판매장에서는 산청 특산품인 딸기와 곶감, 건채나물, 도라지, 식초류 등이 판매된다. 전시장에는 딸기를 이용한 먹거리 등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지리산 자락에서 생산되는 산청딸기는 일교차가 큰 지역적 특성으로 당도가 높고 탄탄한 식감, 새콤달콤한 맛 등 전국 최고 품질을 자랑한다.

정도를 걷는 얼론인이 되겠습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12/06 [10:57]   ⓒ 정책평가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