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군산 '꼬꼬마 양배추' 원예특작 신기술 최우수상
 
이은경   기사입력  2019/11/15 [10:18]

 

▲     © 국민정책평가신문

해외시장과 국내시장을 동시 개척한 전북 군산시의 꼬꼬마양배추가 '2019년도 원예특작 신기술보급사업 종합평가회'에서 국립원예특작과학원 원장상을 받았다.

14일 군산시농업기술센터에 따르면 국립원예특작과학원의 2019년도 원예특작 신기술보급사업 종합평가회에는 총 76개 사업 530개소가 출품됐다. 이 가운데 군산 꼬꼬마양배추가 최우수상을 차지했다. 

꼬꼬마양배추는 지난해 처음 재배해 일본과 대만에 수출했다. 올해는 재배 면적을 배인 16㏊로 늘렸으며 수출은 140t으로 3배 이상 증가했다.

또 국내시장은 대형유통업체인 롯데마트에 150t을 목표로 공급하고 있다.

국립원예특작과학원 기술지원과 이우일 지도사는 "군산의 꼬꼬마양배추는 시작한 지 불과 2년도 안 된 짧은 기간에 수출과 국내시장 개척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았다"면서 "해외수출에서 상품성을 인정받아 국내시장에 공급되는 보기 드문 사례"라고 높이 평가했다. 

정도를 걷는 얼론인이 되겠습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11/15 [10:18]  최종편집: ⓒ 정책평가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