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남의 전통주 맛보러 창원으로 오세요"
 
최윤옥   기사입력  2019/11/15 [10:17]

 14~17일 주종별 홍보관, 체험 부스 운영 
2019 경남특산물박람회 부대행사로

경남의 다양한 전통주를 맛보고 체험하러 창원으로 오세요."

경남도가 주최하고 경남전통주진흥협회가 주관하는 '경남 전통주 한마당'이 14일부터 17일까지 4일간 창원컨벤션센터(CECO)에서 '2019년 경남특산물박람회' 부대행사의 하나로 열린다.

이번에 경남전통주진흥협회는 도내 30여 전통주 제품으로 주종별 테마 홍보관, 시음·판매관, 누룩 밟기 체험관 등을 운영한다. 

술을 주제로 한 다양한 부스에서 전 연령대가 전통주를 맛보고, 체험 활동도 할 수 있어 많은 관람객의 방문이 기대된다. 

경남도에서는 전통주 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대규모 홍보 행사뿐만 아니라 제조업체의 시설·장비 현대화 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신규로 전통 농식품산업 육성 사업에 제품개발, 품질관리 지원 명목으로 6억원을 지원하는 등 경남 전통식품 브랜드 가치 높이기에 공을 들이고 있다.

이정곤 경남도 농정국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지역 농산물로 만들어지는 술을 직접 체험하면서 많은 사람에게 경남 전통주가 더욱 알려지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면서 "앞으로 경남의 특색 있는 전통주 발굴·육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하늘은 슷로 돕는자를 돕는다 지성이면 감천 민심이 천심이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11/15 [10:17]  최종편집: ⓒ 정책평가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