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공인회계사회, 한미동맹재단에 10억원 후원 협약 체결
 
김용진   기사입력  2019/10/18 [09:44]

 

이데일리

최중경 한국공인회계사회 회장과 정승조 한미동맹재단 회장이 ‘한미동맹의 밤’ 행사에서 전략적 파트너쉽 후원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뒷줄 왼쪽부터) 로버트 에이브럼스 한미연합사 사령관, 해리 해리스 주한미국대사, 윌터 샤프 주한미군전우회 회장, 박한기 합참의장, 빈센트 브룩스 전 한미연합사 사령관, 권오성 주한미군전우회 한국챕터 회장 (사진=한국공인회계사회)

 


  한국공인회계사회가 한미동맹재단에 10억원을 후원하기로 했다.

공인회계사회는 지난 17일 더 플라자호텔에서 열린 한미동맹의 밤 행사에서 한미동맹재단과 후원 협약을 체결하고, 연간 1억원씩 10년간 10억원을 후원하기로 했다고 18일 밝혔다.

최중경 공인회계사회 회장은 환영사를 통해 “한미동맹은 미국과 한국 국민의 안녕(安寧)과 영토를 지킨다는 의미를 넘어서 자유라는 지고(至高)한 가치를 지키는 큰 의미를 갖고 있다”며 “한미동맹과 자유의 가치를 잘 알고 있는 2만3000명 공인회계사가 우리나라 전문가단체 최초로 한미동맹을 강화·발전시키는데 기여를 하게 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날 행사에는 월터 샤프 주한미군전우회 회장과 해리 해리스 주한 미대사, 박한기 합참의장, 로버트 에이브럼스 한미연합사령관, 최병혁 한미연합사 부사령관, 빈센트 브룩스 전 연합사령관을 비롯한 전현직 고위 장성 등 한미동맹 관계자 120여명과 공인회계사 40여명 등 160여명이 참석하여 성황을 이뤘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10/18 [09:44]  최종편집: ⓒ 정책평가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