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IT과학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10만원 쿠폰 뿌렸더니…티몬, 고가상품 판매 '쑥'
 
오병두기자   기사입력  2019/11/19 [10:29]

 김치냉장고, 노트북, 빔프로젝터 등 잘 팔려

▲     © 국민정책평가신문

티몬은 11월 쇼핑축제에서 최대 10만원까지 할인되는 블랙쿠폰을 제공한 결과 가전과 해외여행 등 고가상품이 잘 팔렸다고 19일 밝혔다.

블랙쿠폰을 사용한 구매자들의 카테고리별 매출 비중을 살펴보면 가전/컴퓨터가 30%로 가장 높았다. 해외여행이 29%로 두 번째를 차지했다. 패션/뷰티(9%), 디지털(8%) 등 순이다.

지난해 할인 행사에선 패션/뷰티가 17%, 해외여행 14%, 가전/컴퓨터 11%의 추이를 보였던 것과는 차이가 있다. 

블랙쿠폰 사용자의 구매 상위 매출 10개 딜을 보면 노트북과 빔프로젝터, TV, 명품백 등 고가상품들이 포진해 있다. 매출 1위는 위니아딤채 김치냉장고(179만원)가 차지했다. 2위 LG전자 그램17 노트북(134만5000원), 3위 LG시네빔(479만원) 등이다.

이진원 티몬 대표는 "11월 한 달 동안 파격적인 혜택과 할인상품들을 선보인 결과 수 백만원 대 고가상품들을 구매하는 고객이 늘었다"며 "항상 소비자들이 필요한 상품들을 최대 혜택가에 구매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통문학인 정형시조의 생활화를 실천하면서 춘추대의정신의 실천속에서 정론을 펼치는 기자생활을 하는 사문입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11/19 [10:29]  최종편집: ⓒ 정책평가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