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레터
더블어 민주당 임오경,故최숙현 동료 통화 논란.."보수언론 공격" 반박
메인사진
핸드볼 국가대표 출신인 임오경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팀 내 가혹행위에 극단적 선택을 한 고(故) 최숙현 트라이애슬론(철인3종경기) 선수의 동료들에게 전화해 부적절한 발언을 했다 ... / 서정태 기자
與의 '원팀 본능'"과열 안돼" 당권 경쟁 2파전
메인사진
'이낙연 vs 김부겸' 대결 조기 확정홍영표 이어 우원식도 불출마 선언김부겸 "대선 전초전? 이간질 말라" 더불어민주당의 차기 당권 경쟁 구도가 2파전으로 압축됐다. 이낙연ㆍ ... / 서정태 기자
'계산표' 짜는 北...美에 선 그었지만 비난은 없었다..
메인사진
최선희 북한 외무성 제1부상이 담화를 내고 최근 부상하고 있는 11월 미국 대선 전 북·미 정상회담 가능성에 선을 그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대선 직전 북·미 회담으로 위 ... / 서정태 기자
추경 산 넘었지만.. 7월 국회 '공수처' 등 여야 격돌 예고
메인사진
6일부터 시작되는 7월 임시국회에서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문제 등을 두고 또다시 맞붙을 태세다. 더불어민주당이 ‘국회 정상화’와 ‘일하는 국회’ 명분을 내세우며 야당 ... / 서정태 기자
"우원식 불출마, 충정..대통령의 시간 뒷받침 뜻 따를 것"
메인사진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5일 당권 주자였던 우원식 의원이 전당대회 불출마를 선언한 것에 대해 "우 의원님의 국가와 당을 위한 충정을 엄숙하게 받아들인다"고 밝혔다.이 ... / 서정태 기자
통합당 시계는 ‘2022년 대선’ 중심으로 후보 찾고 당사 옮기고, 당명·정강정책 개정…
메인사진
최근 미래통합당의 시계는 2022년 대선에 맞춰져 있다.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사진)이 대선 후보 운을 띄우는 동시에 당사 이전과 당명·정강정책 개정 등을 진두지휘하면서 대선 기 ... / 서정태 기자
강민정 "서툰 정무감각 탓 실수"추경 '나홀로 반대표' 혼쭐
메인사진
최근 국회를 통과한 3차 추가경정예산(추경)안에 유일하게 반대표를 행사한 강민정 열린민주당 의원은 “제 짧은 의정 경험과 아직 서툰 정무감각 탓에 빚어진 실수”라고 5일 사과했 ... / 서정태 기자
靑의 ‘다주택 매각 권고’
메인사진
“부동산 정책 실패 원인이 전문성 부족에 있다고 믿는 이유다.” 노무현 정부에서 청와대 홍보수석비서관을 지낸 조기숙 이화여대 국제대학원 교수가 문재인 정부의 부동산 정책을 ... / 서정태 기자
경제
메인사진
신혼부부·생애최초 내집마련 기회 늘어나나
문재인 대통령의 특별지시로 조만간 마련될 추가 부동산대책은 자금력이 달리고 청약가점도 낮은 신혼부부와 생애최초 주택 구매자의 내집마련 기회 확대에 방점이 찍힐 것으로 보인다. 하지...
메인사진
文 지시에 다주택자에 '징벌적 과세'..'더 센' 대책 나온다
정부와 여당은 지난주 부동산대책과 관련한 문재인 대통령의 긴급 지시에 따라 ‘더 강력한’ 세제개편안 마련에 나섰다. 다주택자와 단기 투기성 매매자에게 ‘징벌적 수준’의 세금을 물리...
메인사진
투자자 절반 이상이 2030대...6개월간 22% 오른 금값,
국내에서 올해 상반기 일평균 금 거래량과 거래대금이 지난해에 비해 두 배 이상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과 중국의 무역분쟁, 코로나19(COVID-19) 사태 등으로 안전자산의 중요성이 부각되...
메인사진
10명 중 4명은 '이공계열' 상반기 취업한 신입사원
취업포털 사람인이 상반기 신입사원 채용을 한 기업 118개사를 대상으로 ‘신입사원 채용 결산 및 합격 스펙’에 대해 조사했다.올해 이공계열 신입사원 비중은 42.5%로 지난해 하반기(39.6%)보다 ...
메인사진
4050 불만도 해결과제...생애최초·신혼부부 특공 늘어나
 문재인 대통령이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을 불러 신혼부부와 생애최초 주택 구매자에 대한 혜택을 확대하라고 지시한 가운데 관련 특별공급(특공) 비율 상향 여부에 관심이 쏠린다. 그러나 ...
메인사진
긴급재난지원금…이재명 "한두차례 추가" Vs 김경수 "2차 대유행 닥치면"
정 총리 초청으로 2일 서울 삼청동 총리공관에서 열린 제10차 목요대화에서 이재명 지사와 김경수 지사는 긴급재난지원금과 기본소득에 대해 각자의 견해를 밝혔다. 이 지사는 “13조원 정도의 ...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섹션별 뉴스